보건정책 | 의료/병원/간호 | 약사/약국 | 제약/유통 | 식품/화장품 | 의료기기 | 웰빙/건강 | 해외뉴스 | 포토뉴스 | 스타 크리닉 | 인물탐구 |
뉴스 - 보건정책  
 
당뇨약 ‘메트포르민’ 31품목 판매 중지

식약처 수거 검사 결과 발암 추정물질 기준 초과 검출

보건당국이 국내 사용중인 당뇨병치료제 ‘메트포르민’제제 288품목중 31품목에 대해 잠정적으로 처방 및 조제를 중지시켰다.

26일 식약처는 당뇨병치료제인 ‘메트포르민’의 국내 유통 원료의약품과 완제의약품을 모두 수거 및 검사한 결과, 국내 제조 31품목에서 발암 추정물질인 ‘NDMA’가 잠정관리기준을 초과하였다며 제조 및 판매를 잠정 중지시켰다. 

이에 따라 보건복지부도 5월 26일 0시부터 의료기관과 약국에서 잠정 제조 및 판매중지 된 의약품이 처방과 조제가 되지 않도록 조치했고 건강보험 적용도 중지시켰다.

해당 의약품을 복용 중인 환자 수는 5월 25일 0시 기준으로 총 26만명(262,466명)이다. 해당 의약품 처방 의료기관은 10,379개소, 조제 약국은 13,754개소이다.

참고로 ‘메트포르민’은 식이요법과 운동요법으로 혈당조절이 충분히 이루어지지 않는 당뇨병 환자의 치료에 사용되는 의약품 성분이다.

그리고 ‘NDMA(N-니트로소디메틸아민)’은 WHO 국제 암연구소(IARC)가 지정한 인체 발암 추정물질(2A)이다.

‘메트포르민’ 완제의약품의 경우 수입제품 34품목 모두 잠정관리기준 이하였다. 국내 제품은 254품목 중 31품목에서 잠정관리기준을 초과하여 검출됨에 따라 잠정적으로 제조 및 판매 중지 및 회수하고 더 이상 처방되지 않도록 제한했다.

한편, 보건당국은 잠정관리기준을 초과하여 검출된 31품목에 대한 인체영향평가 결과 추가로 암이 발생할 가능성은 ‘10만명 중 0.21명’으로 해당 제품을 복용한 환자에서 추가 암 발생 가능성은 매우 낮은 수준이므로 의사나 약사의 상담 없이 임의로 복용을 중단하지 말 것을 당부했다.


손용균 기자

2020-05-26 22:0

번호 | 제목 | 작성자 | 등록일
등록된 나도한마디가 없습니다.
다음뉴스 :  코로나19 치료에 ‘렘데시비르’ 수입 결정
현재뉴스 :   당뇨약 ‘메트포르민’ 31품목 판매 중지 20484
이전뉴스 :  식약처, 의약품 등 표시 및 광고 점검한다
 공적 마스크 구매자 수 계속 감소

   

  많이읽은기사
 
1. 순천향대천안병원 수면장애센..
2. 국제약품, 구충제 ‘네오벤졸..
3. 딜라이트보청기, 가격 할인 판..
4. 삼진제약, 온라인 스토어 ‘마..
5. 자외선 차단제는 비타민D 부족..
  이슈모음
 
방부제가 인체에 미치는 영향은?
정연찬 前식약청 차장 거취에 관심
한국얀센, 법원 판결 불복 '항소'
  오늘의 톱 뉴스
  생산시설 없어도 제약회사 가..
  1주에 5일 이상 운동하면 '암..
  B형간염치료 新 가이드 라인 ..
  휴먼엠피홈 | 클럽홈 | 회사 소개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광고 문의 | 업무제휴 | 기사 제보
  Copyright © 2004 by HUMAN MP Co.,LTD. All Rights Reserved.
휴먼엠피 / 제호 휴먼엠피뉴스/ 등록번호 서울아00533 / 등록일자 2008년 03월 18일 / 발행인 이연희 / 편집인 이연희
청소년보호책임자 및 개인정보책임자 이연희 / 발행소 서울시 관악구 남부순환로 1802,411호(봉천동,관악캠퍼스타워)
발행일자 2008년 03월 18일 / 전화번호 010-2274-1963, 010-2330-1963 / 이메일 humanmp@hanmail.net